인터넷 바카라⭕[1+1 이벤트]가인 워킹에 입 벌어지는 男배우들

카지노사이트 토토사이트

인터넷 바카라⭕[1+1 이벤트]가인 워킹에 입 벌어지는 男배우들

댓글 : 0 조회 : 164
해외안전놀이터 비아그라판매

인터넷 바카라⭕야구계의 연이은 배드 뉴스가 흥행에 적잖은 영향을 미쳤다는 게 A 씨의 생각. "지난해부터 배드 뉴스가 너무 많아졌다. 잘 알려진 대로 한두 번이 아니다. 그만큼 팬들의 실망감도 커졌다고 봐야 한다". 

A 씨는 팬들의 야구 수준은 높아지는데 경기력은 뒷걸음치고 있다고 꼬집었다. "과연 144경기를 치를 수 있는 상황인지 잘 생각해봐야 한다. 선수는 부족하고 수준도 떨어지다 보니 대승 대패하는 경우가 늘어났다. 간혹 어이없는 플레이도 눈에 띈다". 

야구 원로 B 씨도 비슷한 견해를 내놓았다. "KBO는 '클린 베이스볼'을 외치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. 엄격한 잣대를 내밀어야 팬들이 공감하는데 말만 앞세우고 현실은 그렇지 않다. 야구계 품격을 떨어뜨리는 행위가 끊이지 않는 이유"라고 따끔하게 지적했다. 

또한 B 씨는 허민 키움 히어로즈 이사회 의장의 라이브 피칭 논란과 관련해 "야구계를 얼마나 우습게 봤으면 그렇게 했을까"라고 씁쓸함을 감추지 못했다. 

[해외 토토=박준형 토토 꽁머니 환전 사이트] 고척스카이돔 

투수 출신 해설위원 C 씨는 5강 5약이 점점 뚜렷해지고 라이벌 구도의 해체도 흥행 저하에 한 몫 했다고 주장했다. "예전 같으면 지역, 모기업 등 라이벌 구도가 형성됐는데 점점 옅어지고 있다. 10개 구단 체제 후 통신 3사 라이벌 구도 형성을 기대했으나 전력 차가 크다". 

프로야구 팬서비스 논란도 흥행에 찬물을 끼얹는데 한 몫 했다. 야구팬 D 씨는 "팬 퍼스트라고 외치지만 현실과는 차이가 있다. 예전보다 개선됐지만 아직 부족한 부분이 많다고 생각한다. 소수의 선수 때문에 다수의 선수가 비난을 받는다. 원래 좋은 일보다 나쁜 일이 더 부각되듯. 선수 개개인이 팬서비스에 대한 의식을 가져야 한다"고 말했다. 

그렇다면 팬심을 되돌릴 방법은 무엇일까. A씨는 현장의 목소리를 최대한 반영해 외국인 선수 엔트리 확대 및 육성형 외국인 제도 도입 등을 제안했다. B씨는 "고액 연봉 선수들이 돈값을 해야 한다. 보다 진지한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"고 지적했다. 

카지노사이트 토토사이트

해외안전놀이터 비아그라판매

최근글


새댓글
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